2016 한인총연합회, 교민함께 신년 다과회 개최.jpg

필리핀 한인총연합회는 지난 1월 21일 새 생명교회 콘서트 홀에서 "2016 한인총연합회 신년다과회"를 개최했다.
신년 다과회에는 김재신 주필리핀 한국대사, 필리핀 한인총연합회 김근한 회장, 엄익호 고문, 박일경 이사장, 한인 유관단체 대표 및 교민들이 참석했다.

김근한 회장은 신년인사를 통해 "2015년 새롭게 시작한 한인회는 교민 사회 많은 사건사고 등이 발생하여 어려운 한 해를 보냈지만, 2016년에는 좀 더 성숙한 한인회를 조성 교민과 소통하는 한인회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한인회 임원 및 각 지역, 지부 한인회 등과 합심하여 최선을 다해 한인사회의 화합과 발전을 위해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또한, 김근한 회장은 교민경제의 어려움이 한인회 살림에도 많은 어려움이 발생하였다며, 2016년에는 한인회 운영을 긴축 운영할 것과 사건사고 예방에 대한 세무나를 정례화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주필리핀 한국대사관 김재신 대사는 축사에서 "2016년 새해에는 동포사회 교민 여러분들의 건강과 편안한 삶이 될 수 있기를 기원하며, 여러분들의 새해 소망이 모두 성최 될 수 있는 해가 되기를 바랍니다. 금년 필리핀 동포사회의 사건사고가 없는 편안한 교민사회가 될 수 있도록 대사관은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2016년은 국내는 국회의원 선거, 필리핀은 대통령 선거등이 예정되어 있어 국내외적으로 많은 변화가 예상됩니다. 대한민국 대사관은 한-필 관계가 더욱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 교민의 보호와 권익 신장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라며 교민안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신년다과회는 2016년 한인회 임원들에 대한 임명장 수여 및 2015년 감사보고, 2016년 사업계획 등의 보고가 진행되었으며, 새해를 맞아 참석한 교민들의 소통과 친교의 시간으로 진행됐다.

2016년 한인총연합회는 지부조직의 활성화에 주력하여 참여하는 한인사회의 분위기를 조성하는 방침을 세우고, 중점 추진사항으로는 「참여하는 한인사회 분위기 조성」, 「지부의 활성화 및 지역한인회와의 유기적 관계지유」, 「문화, 사회복지활동의 참여를 위한 시스템 구축, 생활안전 대책 및 사건 사고 예방」, 「산하단체에 대한 전반적인 발전방안 마련」, 한인회 운영 내실을 위한 재정확보 및 건전한 한인사회 조성을 중점 추진하기로 했다.

한인총연합회는 한인체육대회(3월 5일), 안전대책기금 마련 연주회(4월 30일), 어버이날 행사(5월 중), 아시아 한인회장 대회(6월 중), 초청 골프대회(7월 9일), 제25회 한-필 문화 축제(9월 3일), 세계한인회장대회(10월 중), 정기총회(12월 6일) 행사와 월 2회 한인안전대책 세미나를 대최 할 예정이다.


■ 출처 : 마닐라 서울


  • 카카오링크
댓글 달기.
세부인의 모든 정보 및 이미지의 저작권은 세부인 또는 게시물 작성자에게 있으므로 무단사용 및 불펌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