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탄 국제공항 활주로 공사, 기간 연장될 수도….jpg 매일 새벽 1시 30분부터 6시 30분까지 다섯시간 동안 진행되는 막탄 공항 활주로 공사가 연일 박자를 가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기간 연장 될 수도 있다는 의견이 나오고 있다. 막탄-세부 국제공항(Mactan-Cebu International Airport) 활주로 폐쇄가 지난 9월 1일에 시작해 9월 21일에 끝날 것으로 예상하는 아스팔트 포장 작업이 있음에도, 더 길어질 것으로 예상한다. 막탄-세부 국제공항의 지상 작업부에서 일을 하는 돌로로사 유(Dolorosa Yu)는 21일 활주로 수리 기간에 포함되어 있지 않은 공항 항해등을 수리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 수리는 활주로 중앙에 있던 80여 개의 항해등을 아스팔트에 덮이지 않도록 제거하는 것을 포함한다. 수리가 다 끝나면, 이 항해등들은 다시 원래 자리로 되돌려야 하는데, 이것이 예상보다 더 많은 시간이 소요되는 원인이다.

10월 첫째 주부터 정상 운영이 가능할 것이라고 예상된다. 총 3.3km 길이의 활주로 중 800m의 부분 작업이 완료됐다. 총 시공사 4곳이 활주로 수리를 맡고 있다.


■ 출처 SUNSTAR / 번역 현석환 

본 기사가 실린 PDF 파일 다운로드가 가능합니다. PDF파일 다운로드
  • 카카오링크
댓글 달기.
세부인의 모든 정보 및 이미지의 저작권은 세부인 또는 게시물 작성자에게 있으므로 무단사용 및 불펌을 금지합니다.